러블리타운

부여군민에게 투명한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인쇄 페이스북 트위터

본문 시작

충절의 고장, 충화 천당리

  • 작성자전체관리자
  • 작성일2017-12-14 18:56:36
  • 조회수962
  • 첨부파일
내용보기




충화면은 백제시대 말부터 충신들이 대거 배출된 곳이다.
계백장군의 출생지로 알려진 천등산 자락이 휘휘돌아 면소재지를 감싼다.

천당리는 면소재지 지역이다. 아직도 면사무소와 농협, 우체국, 지구대가 자리잡고 충화전체의 행정과 주민들의 안녕을 돌보는 곳이다.

천당리는 조선 고종 32년 행정구역 개편 때 상천리와 중천리, 하천리, 당동리, 하지석리 일부가 병합돼 하천과 당동의 이름에서 가져왔다는 기록이 있다.

이 마을은 교촌과 당골, 넘어말, 천등골, 추원골, 표뜸이라는 옛 지명이 전해지고 있다.
백충티 또는 백충재라 불리는 곳은 백제의 충신들이 넘나들던 고개라 이렇게 이름이 붙여졌다고 전해지기도 한다.
천당리_1
만물슈퍼. 이런 구멍가게가 몇곳 남았다. 정주인구를 비례했을 땐 적지 않은 숫자다.
이 곳은 이름 그대로 슈퍼의 기능과 각종 철물까지 가장 많은 종류의 품목을 보유하고 있다.

천당리_2
천당리_3
천당리 벽화. 벽화는 충화가 3.1만세운동의 발원지임을 알리는 내용으로 그려져 있다. 3.1 운동은 음력으로 천안 아우내보다 빠르다.

천당리_4
시골 이용원의 풍경.

천당리_5
처마 끝에 달린 고드름.

천당리_6
충화우체국.

천당리_7
충화면사무소 전경

천당리_8
최근 새로 개업한 상미회관. 이 식당은 동태찌개가 유명하다. 점심시간에는 발디딜 틈이 없다.

천당리_9
회관 앞 개천.

천당리_10
옛 공용건물로 쓰였을 법한 건물.

천당리_11
천당리_12
농기계와 오토바이 등이 가득 쌓여 있는 곳. 수리센터 같으나 인기척은 없었다.

천당리_13
천당리_14
또 다른 구멍가게. 내부에는 옛모습이 가득하다.

천당리_15
천당리 농협 맞은 편 골목 주택. 빈집이다.

천당리_16
천당리_17
천당리_18
천당리_19
이 골목은 두 세 가구만 살고 있다. 누런 진돗개가 사납게 짓는다.

천당리_20
면사무소 뒷편 언덕에 있는 작은 건물. 언뜻보면 초소 같으나 그 쓰임새가 무엇이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천당리_21
충화면사무소 뒤에서 바라본 면소재지 풍경.

천당리_22
천등산자락이 좌에서 우로 흐르고 있다.

천당리_23
담벼락 위에 올려진 콘크리트 기와모양 조형물.

천당리_24
천당리_25
천당리_26
충화노인회관 앞에 세워진 공덕비.



충절의 고장, 충화 천당리 사진1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