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부여군민에게 투명한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인쇄 페이스북 트위터

본문 시작

정동리 앞 따라 흐르는 금강 비단의 가을 풍경

내용보기



부여읍 정동리 앞 금강은 예전에 큰 나루터가 두 개나 있었다고 한다.






하나는 호암리 범바위가 보이는 곳에 있었고,




 다른 하나는 그보다 상류쪽인 자왕리와의 경계부근에 있었을 것으로 생각된다.






범바위가 보이는 곳을 범바위 나루라 부르고, 




상류쪽에 있던 청양군 청남면으로 가던 나루를 독쟁이 나루라고 했다는 기록이 있다.






지금 정동리는 금강에 아름다운 풀이 그득하다. 




가을의 색을 그대로 담은 듯한 이곳은 풀밭 사이를 걸으면 운치 있다. 




아침에 안개와 함께일 때는 더욱 멋있을 것 같다.






특히, 범바위의 절경과 함께 감상하면 더욱 좋을 것 같다.












금강비단 가을풍경1






금강비단 가을풍경2






금강비단 가을풍경3






금강비단 가을풍경4






금강비단 가을풍경5






금강비단 가을풍경6






금강비단 가을풍경7






금강비단 가을풍경8






금강비단 가을풍경9






금강비단 가을풍경10



정동리 앞 따라 흐르는 금강 비단의 가을 풍경 사진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