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부여군민에게 투명한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인쇄 페이스북 트위터

본문 시작

백제역사문화탐방에 대한 만족감과 고마움

내용보기
지난 6일 자매도시 경기도 군포시 시민교류 방문단 40명이 역사유적답사를 위하여 부여군을 방문하였다.

이번 방문단에는 특별히 문화해설사가 많이 참여하여 세계유산 부소산성 및 정림사지, 백제문화단지 등을 둘러보며 백제역사유적지에 많은 관심과 애정을 나타냈다.
참가한 한 회원은 “붉게 물든 부소산 가을 단풍을 만끽하며 해설사의 열정적이고 상세한 백제역사 이야기를 들으며 유익하고 즐거운 시간 이었다”며 역사문화탐방에 대한 만족감과 고마움을 표시했다.

또 다른 회원은 “고즈넉한 고란사에서 바라보는 백마강의 풍광이 정말 아름다워 다시 보러 오고 싶다.”고 말해 시민교류 방문단의 역사문화탐방이 양도시간 문화교류를 촉진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부여군과 경기 군포시는 1999년부터 자매결연을 맺고 매년 양도시 대표축제에 상호 방문을 통하여 우호협력하며 굿뜨래 농산물 직거래 장터 운영 등 지속적이고 활발한 교류를 통하여 상생발전을 도모하고 있다.

또한 군포시 청소년들이 부여군의 역사유적지 탐방을 통하여 백제역사를 배우고 정암리 와요지가 있는 백제기와문화관에서 백제팔문양전돌 탁본뜨기, 전돌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을 통하여 백제인들의 지혜와 와요기술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부여군 청소년들은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도시체험을 할 수 있도록 청소년 교류를 위하여 양 도시간 실무진 협의도 추진 중이다.

부여군은 자매도시와 축제와 행사 등을 서로 공유하고 세계문화유산 및 굿뜨래 농.특산물 홍보는 물론, 시민단체의 역사문화탐방, 각종 축제참여와 농촌일손돕기 행사 등을 통하여 도.농간 지역특성을 보완한 민간교류를 확대해 나아갈 계획이다.

▣ 관련사진 : 백제역사문화 탐방

백제역사문화탐방에 대한 만족감과 고마움 사진1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