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영역


국민건강을 위한 첫걸음 부여군 보건소

HOME > 질병 및 건강정보 > 모자건강관리 > 출산전 건강관리

출산전 건강관리

임신 초기의 임산부

자기스스로 알 수 있는 임신 증세
  • 월경이 없어집니다.
  • 유방이 커집니다.
  • 임신 초기에는 식욕이 없어지고 구토증이 일어납니다.(입덧)
  • 변비가 생기기 쉽습니다.
  • 소변이 자주 보고 싶어집니다.
  • 냉이 많아집니다.
  • 감정의 변화가 심해집니다.
분만 예정일 산출 법
  • 마지막 월경 4월에서 12월 → (월경시작월 - 3월)월 (월경시작일 + 7일)일
  • 마지막 월경 1월에서 3월 → (월경시작월 + 9월)월 (월경시작일 + 7일)일

산전관리

임산부의 산전 진찰 내용
  • 주기적인 검사
    • 임신의 확인, 가정환경, 마지막 월경 시작일, 산과력(총 임신회수, 자연유산, 인공유산, 사산, 출생아수 영아사망, 기형 또는 저 체중아 분만 회수, 임신중독증, 제왕절개술), 병력(심장병, 고혈압, 당뇨병, 결핵,신장병, 갑상선 기능 이상), 가족병력(선천성기형, 매독, 결핵, 간염, 당뇨병, 고혈압, 기타 유전병), 직업력(선천성 기형을 유발할 수 있는 독성물질에 노출될 가능성), 식이습관, 약물 복용력, 생활양식(술, 담배 등)
신체검진
  • 키, 몸무게, 혈압, 맥박수, 호흡수, 체온, 심장, 폐, 유방, 복부, 중추신경계, 골반 내진(자궁에 대한 이상 유무, 골반의 크기 등)
임상검사
  • 혈액검사(혈액형, 혈당치, B형간염, 매독, 풍진항체, 빈혈 확인), 뇨 검사(당뇨, 비중, 적혈구, 백혈구)질 검사(자궁경부암 검사, 임균 검사)
임신 중 필요한 검사
  • 혈액검사
  • 혈액형검사
  • 혈청검사
  • 간염검사
  • 소변검사
  • 초음파검사

임신 중 식사와 영양

임임신 전반기
  • 임신2 ~ 3개월
    • 편식으로 인한 영양장애가 생기지 않도록 주의한다.
    • 입덧이 가벼울 때는 신선한 공기를 마시고, 일광욕을 자주 한다.
    • 옷은 통풍성이 좋은 면제품이 좋다.
    • 입덧이 심해져서 자주 구토증세가 나타나도 조리법을 식성에 맞추어 약간 차거나 액체화시켜 여러번에 걸쳐서 조금씩이라도 식사를 한다.
  • 임신4 ~ 5개월
    • 이때까지 입덧이 지속될 수 있으며, 특히 공복 시 구토증세가 심해지므로 소량씩 자주 섭취하도록 한다.
    • 식사를 정상적으로 할 수 없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므로 일단 구미에 당기는 음식을 섭취하도록 한다.
    • 종합비타민, 무기질 보충제의 섭취로 부족 된 영양소를 보충하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다.
    • 아울러 수분, 채소와 과일을 많이 섭취하여 변비를 예방하도록 한다.
    • 적당한 운동과 평상시에는 굽 없는 구두를 착용하는 것이 좋다.
  • 임신 후반기
    • 열량, 단백질, 칼슘 및 철분의 섭취가 부족되지 않도록 주의하여야 한다.
    • 정규식사만으로는 이 시기의 영양소 필요량을 충족시키기 위한 많은 양의 음식을 섭취하기가 어려우므로 1일 3회의 식사 외에도 오전 10시, 오후 3시 및 야식의 6회분으로 나누어 식사하도록 한다.
    • 자극성 있는 음식의 섭취는 되도록 제한다.
    • 식욕을 증진시키는 음식과 소화되기 쉬운 식품을 선택한다.
    • 적절한 운동을 하는 것이 필요하다.
    • 찬 음료를 다량 마시는 것은 피하고 설사를 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
    • 설사를 하게 될 경우 요구르트바나나 등을 섭취하고, 공복 시 사과를 갈아서 먹으면 좋다.
    • 요오드가 들어 있는 미역, 김, 다시마 같은 해조류를 섭취하여 출산 후 모유가 잘 나오도록 한다.
    • 시간이 지나면서 자궁이 커져 위와 장을 누르기 때문에 한 번에 많은 양을 먹지 말고 조금씩 자주먹는 편이 소화에 더 좋다.
    • 임신 중독증의 위험이나 몸이 평소보다 붓기 쉬우므로 싱겁게 먹고 너무 많은 수분은 섭취하지 않는다.
  • 임신 중 불편 감 관리
    • 오심과 구토 - 배가 고프면 구토증이 심해질 수 있으므로 아침에 일어나는 즉시 과자(크래커 종류)나 차 등을 먹는 것이 좋습니다.
    • 요통 : 굽이 낮은 신을 신고, 허리의 관절을 지탱하는 근육을 강화시키는 운동이 좋습니다. 너무 푹신한 침대 매트리스는 좋지 않습니다.
    • 부종 : 부어 있는 다리를 가능한 높게 하고 짠 음식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 변비 : 완화제를 쓰기 보다는 음식으로 조절합니다. 섬유소가 많이 함유된 과일이나 채소를 많이 먹습니다.
    • 빈혈 : 철분이나 엽산제제를 복용하면 되는데 이러한 약들은 입덧이 멈춘 후에 복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 치질 임신 중에 잘 나타나며 임신으로 약화되는 경우도 많습니다. 변비를 피하고 아픔이나 가려움은 크림이나 좌약으로 치료합니다.
  • 임신 중 주의사항
    • 카페인 : 커피는 하루 2잔 이상 마시지 않는 것이 좋으며 성장지진아, 저 체중아를 낳을 확률이 높아집니다.
    • 알코올 : 알코올은 태반을 통과하며 태아에게 독성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 흡연 : 흡연은 태아의 성장을 저해하여 저 체중아를 출산하게 됩니다.
    • 식염 : 임신 중에는 평소보다 싱겁게 먹도록 하고 과량의 식염섭취는 부종과 임신중독증을 일으키기 쉽습니다.
    • 약물 : 임신 중 약물사용은 태아에게 기형 등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하며 특히 임신 12주까지는 태아의 여러 기관이 생성되는 시기이므로 이 시기의 잘못된 약물 복용은 태아에게 치명적 인해를줄 수 있습니다.
    • X-선 촬영 : 임신 초기에는 X-선 촬영을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 여행 : 장거리 여행을 되도록 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유산이 되기 쉬운 2~3개월 및 조산이 되기 쉬운 9~10개월에는 금하는 것이 좋으며 꼭 여행이 필요할 때는 버스보다 기차를 택하고 진동이 심한 차를 타고 여행하는 것은 삼가야 합니다.
    • 대변 : 적어도 하루에 한번은 보아야 합니다. 특히 임산부는 변비가 생기기 쉬우므로 배변 시에는 유의할 필요가 있습니다.
  • 배변을 조절할 때는
    • 과일 및 야채를 많이 섭취하고
    • 매일 아침 먹기 전에 물이나 우유를 한잔 마시고
    • 적당한 운동을 하고
    • 매일 아침 대변을 보도록 노력합니다.
    • 성생활 : 유산, 조산이 있을 때를 제외하고는 임신 중 성생활을 절제할 필요는 없으나 하복부를 압박하지 않는 체위를 택하는 것이 좋으며 너무 과격한 남성의 운동은 삼가야 합니다. 그러나 분만 예정일로부터 4~6 주간은 성생활을 삼가는 것이 좋습니다.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